효리네 민박 방송 후 이상순이 페이스북에 올린 글

이상순 “‘효리네 민박’ 후 관광객↑…정상적 생활 힘들어” 호소


가수 이상순이 JTBC ‘효리네 민박’ 이후 늘어난 관광객에 고충을 토로했다. 

이상순은 지난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가 이곳에서 방송을 찍기로 결정했고 뒷감당도 우리가 해야한다고 생각은 했지만, 너무 많은 분들이 찾아오시는 바람에 정상적인 생활이 힘들지경입니다”라고 호소했다. 

이상순의 게시물에 따르면 다수의 관광객이 집을 찾아와 대문 앞에서 사진을 찍는 것은 물론 초인종을 누르는 등 불편함이 이어지고 있는 것. 이상순은 “우리집이 궁금하시고 보고싶으시면 ‘효리네 민박’을 통해 구석구석 보실수 있어요”라며 “그런 의미에서 우리도 우리가 살고있는 집에서 촬영을 한 이유도 있구요. 우리 부부를 좋아하고, 아껴주신다면 이곳에 더이상 찾아오지 말아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라고 방문을 자제해줄 것을 당부했다. (후략)




i15148129352.png 효리네민박 방송후..